폐자원 에너지화 ‘범시민 4대 실천운동’
상태바
폐자원 에너지화 ‘범시민 4대 실천운동’
  • 광주데일리뉴스
  • 승인 2013.12.02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시, 오는 31일까지 범시민 4대 실천운동 추진

순천시는 오는 31일까지 폐자원의 에너지화를 위한 범시민 4대 실천운동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범시민 4대 실천 운동은 ‘분리배출하기’, ‘종량제 봉투 사용하기’, ‘음식물과 혼합 배출 안하기’, ‘무단투기 안하기’ 등이다.

이번 실천운동은 내년 1월 주암면 자원순환센터 본격 가동에 앞서 폐기물의 올바른 배출방법 정착을 위해 추진된다.

자원순환센터가 가동되면 그동안 직매립해 왔던 생활폐기물을 이용하여 고형연료로 생산 판매하여 폐자원을 에너지화 하게 되므로 무엇보다 시민들의 올바른 폐기물 배출방법이 중요하다.

일반 생활 폐기물은 종량제 봉투에 담아 배출하고 음식물 폐기물은 전용수거 용기에 담은 후 납부필증(칩)을 꽂아 배출해야 한다.

음식물폐기물을 생활폐기물에 혼합하여 배출하거나 폐기물을 무단투기 하는 행위 또는 폐기물 배출 방법을 준수하지 않을 경우에는 100만 원 이하의 과태료를 부과하게 된다.

시 관계자는 자원순환 센터를 통한 폐자원의 에너지화를 위해 ‘범시민 4대 실천운동’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순천시 자원순환세터는 민간투자 사업으로 77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하여 건립 중에 있으며 전처리(연료화)시설, 매립시설, 재활용품 선별시설, 주민편익시설 등이 설치되며 2014년 1월 준공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