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진강 기차마을 상업관광 날개 달아
상태바
섬진강 기차마을 상업관광 날개 달아
  • 광주데일리뉴스
  • 승인 2013.12.23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군, 전남관광평가 최우수기관 선정

곡성군이 제18회 한국지방자치경영대상 문화관광부분 대상 수상에 이어 전라남도 전남관광평가에서도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전라남도 전남관광평가는 관광객에 대한 수용태세와 해외 관광마케팅, 관광인프라 투자유치, 관광시책 추진 등 총 16개 분야 50개 항목 즉, 관광업무 전반에 관한 종합평가다.

군 관계자는 “이번 수상은 우리군이 지난 2011년 지역주민의 소득창출을 위해 상업관광으로 첫 발을 내 디딘 후 다각도로 노력한 결과를 인정받은 결과라 더욱 값지다”며

▲ 곡성 기차마을의 설경
“특히 섬진강 기차마을과 연계한 새로운 관광인프라 구축, 관광 트렌드에 맞는 컨텐츠 개발, 관광객 눈높이에 맞춘 서비스를 제공을 위해 관광시설 유지보수에 재투자하는 등 관광곡성의 브랜드를 높혀가고자 노력했다”고 덧붙었다.

올 한 해 동안 수학여행 등 체험학습으로만 7만여 명이 다녀간 섬진강 기차마을은 내년 3월 로즈유스호스텔이 개장되면 교육문화 관광의 최적지로서의 면모를 한층 더 높이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기차마을내에는 기업체 및 단체 연수와 워크숍하기 적합하고 동시에 5백여 명 수용 가능한 로즈홀도 운영중인 상태로 군은 내년에는 본격적으로 기업체 연수도 유치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또한, 내년 중국 크루즈관광객 기차마을 방문이 확정됨에 따라, 해외 관광객의 눈높이에 맞춰 식당, 숙박시설, 관광안내표지판, 여행책자, 통역, 기념품판매 등 관광 수용태세를 갖추고 있다.

이와 함께 동남아 관광객 유치를 위해 내년 초 팸투어를 실시하는 등 본격적으로 해외관광마케팅을 나설 계획이다.

도림사오토캠핑리조트, 압록오토캠핑장, 죽곡카뉴장, 강빛마을, 레일펜션, 승마체험 등 이색적인 관광시설도 섬진강 기차마을과 연계되어 시너지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한편 관광객 500여만 명이 찾아오는 관광 곡성을 만들기 위해 군은 현재 요술랜드, 국제에코힐링파크조성사업, 청계동임란의병체험장조성, 섬진강관광명소화사업 등도 추진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