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무허가 천일염 제조 염전 일제조사
상태바
신안군, 무허가 천일염 제조 염전 일제조사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6.05.05 12: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안군은 ‘국민의 소금’으로 자리매김한 신안천일염의 품질 관리와 경쟁력 향상을 위해 일제조사를 실시하는 등 집중단속에 나선다고 밝혔다.

소금산업진흥법 제23조에 따라 소금제조업의 허가를 받지 않고 천일염을 생산하는 염전에 대해 9일부터 5. 18일까지 10일간 집중단속한다.

정부의 폐전 정책으로 폐업하였던 폐염전이나 농지, 유휴지를 활용하여 함수나 천일염을 제조해 생산량이 증가되어 천일염의 경쟁력 약화와 가격하락의 주요 원인이 되고 있다는 지적에 따라 일제단속에 나선 것이다.

신안군 관계자는 “소금산업진흥법 부칙 제5조의 규정에 따라 폐전지원금을 받은 염전은 10년간 소금제조업 허가를 취득할 수 없다”고 말했다.

신안군에는 847개소 2,660ha의 염전이 소금제조업 허가를 받고 운영되고 있으며 정부의 폐전 정책에 따라 폐전지원금을 받고 폐업하거나 자진 폐업한 염전은 382개소 1,378ha에 이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