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건설현장 불법행위” 사라져야한다
상태바
“이제는 건설현장 불법행위” 사라져야한다
  • 광주데일리뉴스
  • 승인 2016.05.19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아파트 분양물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건설현장의 불법행위는 관행처럼 지속 되어왔으며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고 부실공사를 초래하는 원인으로 이제는 반드시 사라져야할 큰 사회적 문제이다.

건설은 설계․시공․감리 등 각 단계별 이권개입, 입찰․하도급 관련 각종 금품수수, 자재 빼돌리기, 떼쓰기식 집단행동, 업무방해․폭행․협박․갈취 등 각종 불법행위 상존하고 있다.

비정상적인 관행과 불법행위는 결국 국민 전체에 막대한 피해를 주고 또한 각종 건설공사 관련 금품수수 등 불법행위로 인해 공사단가 상승으로 결국 일반 국민들에게 그 비용이 전가, 경 제적 부담 증가하며 건설현장의 각종 불법행위가 부실한 공사 로 이어져 국민안전 위협하는 악순환이 계속 되는 것이다

특히 저가 ․ 저질 건축자재 사용, 건설관련 자격증 대여로 인한 무면허자 시공 및 설계대로 시공하지 않거나 보조금, 편취, 유용 등으로 국민의 안전을 위협하는 부실시공은 철저히 배척해야한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부실 공사로 인한 피해발생시 관계기관의 유착여부 등을 철저히 조사하고 강력한 단속을 해야할 것이다. 또한 온 국민들은 신고요원화가 되어야 하며 경찰과 검찰은 수사전담팀을 구성하여 다시는 이땅에 건설관련 불법행위가 발붙이지 못하도록 강력하게 단속하고 처벌해야할 것이다.

- 영광경찰서 수사지원팀장 경위 송덕일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