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평군 희망나눔 사랑의 집 입주식
상태바
함평군 희망나눔 사랑의 집 입주식
  • 한형철 기자
  • 승인 2017.01.20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랑의 집 입주식

함평군은 지난 18일 월야면에서 희망나눔 사랑의 집짓기 운동의 일환으로 조성한 주택에서 입주식을 가졌다.

희망의 집 주인공은 부모님을 모시고 세 자녀를 키우고 있는 한부모가정이다.

군 희망복지지원단은 지난해 이 가정을 발굴해 실태조사와 상담 후 서비스 연계를 추진해 왔다.

밀알복지재단, 이랜드복지재단 등을 통해 후원금을 모금하고 한국국토정보공사함평지사를 비롯해 8개 기관의 재능기부로 따뜻한 보금자리를 마련했다.

안병호 군수는 “오늘의 주인공인 가족 구성원 모두 어제까지의 삶이 힘겹고 어려웠으리라 생각된다. 그러나 오늘부터는 새로운 희망이 싹트는 새 집에서 행복한 내일을 꿈꾸시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물질로, 재능으로, 시간으로, 도움의 손길을 내밀어주신 많은 분들에게도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군은 취업알선, 가사간병서비스 등 지속적으로 일상에 도움을 줄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계속되는 경기침체에도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이웃을 위한 보금자리 마련에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읍면 복지허브화를 통해 군민이 맞춤형 복지를 직접 느낄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희망나눔 사랑의 집짓기는 각계각층의 지원을 받아 소년소녀가장, 한부모가정,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의 노후·불량 주택을 무료로 수리하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