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영화 신세계] ‘조작된 도시’ vs ‘50가지 그림자: 심연’
상태바
[주말영화 신세계] ‘조작된 도시’ vs ‘50가지 그림자: 심연’
  • 신현호 편집인대표
  • 승인 2017.02.09 2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창의적인 범죄 액션 〈조작된 도시〉

〈조작된 도시〉는 온라인 게임 속 팀플레이를 하던 팀원들이 게임 밖 현실에서도 하나의 팀이 돼 악당들과 맞서는 영화다.

이제껏 본 적 없는 기발한 만화적 상상력과 유머, 화려한 액션 스킬로 무장했다. 그럼에도 무거운 현실감을 교묘하게 감춰놓은 노련미가 돋보이는 영화 〈조작된 도시〉다.

영화 〈조작된 도시〉(감독 박광현)는 게임 세계에선 완벽한 리더지만 현실에선 평범한 백수인 남자가 PC방에서 우연히 휴대폰을 찾아달란 낯선 여자의 전화를 받고 단 3분 16초만에 강간 살인범으로 조작된 뒤, 게임 멤버들과 함께 사건의 실체를 파헤치며 짜릿한 반격을 펼치는 범죄액션영화다.

한 마을에 모인 국군, 인민군, 연합군의 갈등과 화해를 그리며 동막골이란 휴머니즘 판타지 공간을 탄생시킨 박광현 감독이 〈웰컴투 동막골〉 이후 12년만에 내놓은 신작이다. 특유의 만화적 상상력에 게임적 발상을 합한 〈조작된 도시〉는 기존 범죄 액션 영화와는 차별화된 독창적이고 스타일리쉬한 액션과 스토리텔링으로 신선한 충격을 준다.

실제 오프닝부터 MMORPG(대규모 다중사용자 온라인 롤 플레잉 게임)가 실사로 스크린에 펼쳐진다. 시시각각 터지는 폭탄과 와이어 액션, 전투기와 미사일 등 웅장한 스케일의 대규모 도심 전투 신. 여기에 필드를 누비며 화려한 스킬과 액션 전략을 펼치는 주인공 권유(지창욱)와 팀원들의 협작, 뛰어난 UI 구현으로 실시간 게임을 즐기고 있는 듯한 생동감을 더한다. 상영시간 126분. 15세 관람가

http://movie.naver.com/movie/bi/mi/mediaView.nhn?code=127382&mid=33166

◇ 취향마저 극복케하는 사랑의 힘 〈50가지 그림자: 심연〉

누구에게나 특별한 사람은 있다. 독특한 취향을 가진 크리스찬 그레이(제이미 도넌)에게도 아나스타샤(다코타 존슨)는 어떤 누구로도 대체될 수 없는 '특별한 존재'다.

〈50가지 그림자: 심연〉, 취향마저 극복케하는 사랑의 힘전 세계 파격 신드롬을 일으킨 '50가지 그림자' 시리즈의 두 번째 이야기 〈50가지 그림자: 심연〉은 모든 것이 완벽하지만 어두운 과거를 가진 크리스찬 그레이가 아나스타샤를 진심으로 사랑하게 돼 자신의 독특한 취향과 싸워나가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전편에서 그레이의 취향을 이해할 수 없어 이별을 고했던 아나스타샤에게 그레이는 지금까지와는 새로운 관계를 원한다며 모습을 드러낸다. 그리고 과거의 상처를 고백하며 점점 변해가는 크리스찬의 모습에 아나스타샤는 결국 그를 받아들이고 뜨거운 사랑을 확인한다.

이 과정에서 모든 것이 완벽한 크리스찬 그레이의 모습은 가히 동화 속 왕자님을 연상케 한다. 탄성을 자아내게 하는 탄탄한 몸매와 비주얼은 기본이고 아나스타샤가 도움이 필요할 때마다 적재적소에서 마성의 재력과 능력을 과시하는 모습은 가히 감탄을 자아내기 충분하다. 많은 여성들이 꿈꾸는 '그 왕자님'이다.

그뿐인가. 신데렐라가 된 아나스타샤는 돌체앤가바나, 크리스챤 디올, 아르마니, 발렌티노 등 많은 명품 브랜드로 자신의 드레스 룸을 채우며 화려한 일상의 단면을 보여준다. 단연 백미는 아나스타샤가 그레이의 부모가 마련한 자선 무도회에서 선보인 은빛 새틴 드레스.

이처럼 〈50가지 그림자: 심연〉은 독특한 취향을 가진 남자와 그가 진짜 누군가를 아끼게 되며 겪게 되는 사랑의 진통을 매혹적으로, 섹시하게 담아냈다. 그리고 영화 전반에 흐르는 OST는 '음악의 힘'을 확인케 하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테일러 스위프트, 존 레전드, 제인 등 최고의 팝스타가 참여한 OST는 분명 〈50가지 그림자: 심연〉을 더욱 빛나게 만든다.

매력적인 두 남녀의 치명적인 사랑과 OST의 조합이 돋보이는 〈50가지 그림자: 심연〉은 상영시간 118분. 미국청소년 관람불가

http://movie.naver.com/movie/bi/mi/mediaView.nhn?code=144081&mid=3340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