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도포면 마노예술촌 작은도서관 개관
상태바
영암군 도포면 마노예술촌 작은도서관 개관
  • 박민우 기자
  • 승인 2017.03.06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암군은 지난 3일 오후 3시 도·군의원, 관내 기관·사회단체장, 지역주민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노예술촌 작은도서관 개관식을 가졌다.

2016년 전라남도 주관 공모사업으로 선정되어 3천만원을 지원 받아 시설이 낙후된 마노예술촌 일부를 밝고 쾌적한 분위기로 리모델링하고 도서구입, 컴퓨터, 빔 프로젝터 장비 등을 설치했다.

마노예술촌 작은도서관은 40여석의 열람석을 갖추고, 어린이부터 어른까지 전 연령대를 아우르는 도서가 1천570여권이 비치되어 누구든지 이용이 가능하다.

아늑하고 따뜻한 공간으로 만들어진 작은도서관은 전통문화 체험학습 기관인 마노예술촌과 연계해 다양한 독서문화 서비스를 제공하며 어린이부터 어르신까지 세대를 어우르는 동네 사랑방 역할을 톡톡히 수행할 것으로 보인다.

영암군은 이번에 개관하는 마노예술촌 작은도서관을 비롯해 지금까지 작은도서관이 없는 면에 6개소의 작은도서관을 조성하는 등 생활밀착형 작은도서관의 지속적인 건립으로 주민들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