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1.22 수 18:01
광주데일리뉴스
> 사회 > 사회일반
'5·18 암매장 흔적 이번엔' 옛 교도소터 발굴 2구간 조사 시작'유력 암매장지' 1단계 추가 조사도 병행…폭 3m 추가 굴착
연합뉴스  |  gjdaily@gjdaily.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3  11:10:36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옛 광주교도소 5·18 행방불명자 암매장 추정지 발굴이 2구간 조사에 접어들었다.

5·18기념재단과 현장 총괄을 맡은 대한문화재연구원은 13일 옛 교도소 북쪽 담장을 따라 언덕길 형태로 이어진 전체 길이 117m 발굴 지역에서 2구간 40m에 대한 굴착을 시작했다.

   
▲ 13일 2구간 기초 굴착에 들어간 옛 광주교도소 5·18 암매장 추정지 발굴 현장.

2구간 발굴은 앞서 1구간과 마찬가지로 굴착기를 동원해 기초 굴착을 마친 뒤 작업자가 손으로 흙을 걷어내며 기반토(基盤土)까지 파 내려가는 문화재 출토 방식으로 이뤄진다.

재단과 연구원은 117m 발굴 지역을 40m씩 3개 구간으로 나눠서 지난 6일부터 이러한 방법으로 암매장 흔적을 찾고 있다.

언덕길 아래쪽 교도소 동북쪽 모퉁이에서 시작하는 1구간 40m에 대한 발굴 조사는 지난 10일 마쳤다.

전체 발굴 지역 중 가장 유력한 암매장지로 지목한 1구간에서는 25∼100㎝ 깊이로 분산된 8개 배관 줄기와 교도소 생활 쓰레기 등만이 발견됐다.

재단은 2구간 발굴 착수와 함께 1구간 추가 조사도 착수했다.

지난 10일 조사를 마친 1구간 40m에서 도시가스관이 묻힌 옛 교도소 담장 쪽으로 2.5∼3.0m가량 폭을 넓혀 새로 발굴 조사할 예정이다.

1구간 추가 발굴을 위해 연구원은 이날 중장비로 도로 표면 콘크리트 포장을 철거하고 있다.

이기봉 5·18재단 사무처장은 "유력한 암매장지로 지목했던 1구간 발굴에서 아직 기대했던 성과를 거두지 못했지만 조사가 완전히 끝난 것은 아니다"라며 "남은 구간 조사에 역량을 쏟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1
[영화 신세계] 최민식 '침묵' vs 마동석 '부라더'
2
[영화 신세계] 여성느와르 '미옥' vs 러브레터 '러빙 빈센트'
3
[영화 신세계] 블록버스터 '저스티스리그' vs 블랙코미디 '7호실'
4
[영화 신세계] 판타지 '토르: 라그나로크' vs 미스터리 '유리정원'
5
광주 남구, 청렴인증기관 선정…반부패·청렴 노력 인정
6
"해남 달마산, 천년의 신비길 열린다"
7
[사진Talk] 순천경찰-명예경찰소년단 '톡톡밥상 캠페인'
8
'일년에 한번 탱화 공개'…해남 미황사 괘불재 28일 열려
9
"문화로 하나 되다"…광주·전남문화주간 행사
10
광주·전남 전통시장 '최고의 맛집' 승부 가린다
오피니언

국민 뜻대로 공수처 만들려면 당리당략 내려놔야

정부와 여당이,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 설치가 '촛불 혁명'...

'외환위기 20주년' 한국 경제, 방심하면 안 된다

우리가 외환위기를 겪은 지 만 20년이 됐다. 한국은 1997년 11월 21일 ...

점점 더한 주택 양극화, 다주택자 투기 더 죄어야

우리나라 전체 가구의 절반 가까이는 무주택 가구이고, 주택소유 양극화도 심화하고...
아동학대예방의 날에 떳떳한 어른이길 기대하며

아동학대예방의 날에 떳떳한 어른이길 기대하며

아동학대는 다른 범죄에 비해 그 유형이 다양...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광주광역시 서구 금화로 278 (화정동, 407-8번지 국민생활관 202호)  |  대표전화 : 062-222-6800  |  팩스 : 062-222-6801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광주 아 00136  |  회장 : 서귀원  |  발행인 : 오영수·윤순오  |  편집인 : 신현호  |  등록일 : 2013. 5. 2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순오
Copyright © 2013 광주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