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사업 특혜 의혹' 전남 테크노파크 원장 해임 결정
상태바
'태양광 사업 특혜 의혹' 전남 테크노파크 원장 해임 결정
  • 연합뉴스
  • 승인 2018.03.21 11: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비리 의혹

태양광 발전 사업 관련한 비리 의혹으로 검찰 수사를 받는 전남 테크노파크 원장이 해임 결정을 받았다.

21일 전남도에 따르면 전남 테크노파크 이사회는 최근 이사회를 열어 김모 원장에 대해 해임을 의결했다.

중소벤처기업부의 승인이 나오면 김 원장은 해임된다.

경찰은 태양광 임대 사업자 선정 과정에서 특정 업체에 특혜가 오간 정황을 포착하고 김 원장 등 전남 테크노파크 간부와 업자 등 모두 4명을 지난달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김 원장과 함께 검찰 수사를 받는 단장에 대한 징계는 앞으로 수사와 재판 결과에 따라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