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구, 청년정책 구정 반영…청년종합계획 수립 추진
상태바
동구, 청년정책 구정 반영…청년종합계획 수립 추진
  • 김용식 기자
  • 승인 2018.04.04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동구가 청년들의 목소리를 구정에 반영하고 맞춤형 청년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달 '동구 청년네트워크' 위촉식을 갖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갔다고 4일 밝혔다.

동구 청년네트워크는 청년정책에 대한 다양한 의견 및 아이디어를 반영해 구정에 반영하고, 청년들이 현실적으로 공감할 수 있는 청년지원정책을 논의하기 위해 꾸려진 위원회로 지난해 1기에 이어 올해 2기가 새로 구성됐다.

▲ 제2기 동구청년네트워크 위원 위촉식

대학생, 청년단체 회원 등 20~30대 연령대 청년 24명으로 구성된 2기 청년네트워크는 ▲참여활성화 ▲고용확대 ▲생활안정 ▲문화활성화 등 4개 분과로 나눠 활동하게 된다.

동구는 청년네트워크 분기별 전체회의, 매월 분과위원회 회의를 열어 청년들의 목소리를 수렴하고 상반기 중으로 동구 청년정책 종합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지난달 29일 열린 첫 번째 회의에서 위원들은 ▲각종 위원회 구성 시 총원의 10%를 청년으로 구성 ▲청년들의 고민과 현실을 나눌 수 있는 ‘공론의 장’ 마련 ▲청년 토크콘서트 개최 ▲연주·공연 등 문화활동 가능한 공간제공 등을 건의했다.

김성환 청장은 "열악한 재정여건에도 불구 동구가 광주 자치구 중 최초로 청년기본조례를 제정하고 청년업무 전담부서를 신설하는 등 청년들이 공감할 수 있는 정책을 펼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면서 "위원들의 건의사항은 각 부서에서 적극적으로 검토해 구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