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9.5.24 금 14:59
광주데일리뉴스
> 사회 > 사회일반
광주·전남 빈집만 14만채. 전남 14%…'전국 최고'빈집 가장 많은 곳 광주 북구·전남 여수
연합뉴스  |  gjdaily@gjdaily.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02  10:54:54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빈집 [전남 곡성군 제공]

광주·전남 빈집 수가 15만 채에 육박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빈집 수는 광주 북구와 전남 여수시가 가장 많았고, 주택 수 대비 빈집비율은 광주 동구와 전남 나주시가 가장 높았다.

2일 광주시와 전남도에 따르면 2017년 말 기준 광주 빈집 수는 3만3천569채, 전남 빈집 수는 10만9천799채였다.

광주 총 주택 수는 50만8천621채로 주택 수 대비 빈집비율은 6.6%였다.

전남 총 주택 수는 76만7천825채로 주택 수 대비 빈집비율은 14.3%였다.

광역시도 평균 빈집비율 7.4%보다 광주는 낮았지만, 전남은 크게 웃돌아 전국 시도 중 가장 높은 빈집비율을 보였다.

광주의 경우 단독주택 빈집이 5천400여채, 공동주택 빈집이 2만7천여채였다.

동구가 주택 수 3만3천266채 빈집 2천496채로, 빈집 비율(7.5%)이 5개 자치구 중 가장 높았다.

주택 수와 빈집 수가 가장 많은 곳은 북구로 15만4천667채, 1만853채로 빈집비율은 7%였다.

전남 단독주택 빈집 수는 5만7천여채, 공동주택 빈집 수는 5만1천여채였다

나주시가 주택 수 4만8천326채 빈집 9천643채로, 빈집비율이 20%에 달했다.

영암군의 경우 빈집 수 4천941채, 빈집비율이 19.3%로 나주시에 이어 높은 빈집비율을 보였다.

주택 수와 빈집 수가 가장 많은 곳은 여수시로 11만27채 중 1만3천504채가 비어있으며 빈집비율은 12.3%였다.

특히 하락세를 보였던 전남지역 농촌 빈집 숫자가 2017년 많이 증가했다.

도내 농촌 빈집 수는 2014년 1만2천669채, 2015년 1만1천478채, 2016년 7천054채로 줄어들다가 2017년 9천645채로 다시 증가했다.
 

연합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1
가속페달 밟으면 '찰칵'…광주·전남 최다 과속단속 지점은?
2
文대통령 "광주 학살, 깊이 사과…5·18 부정 망언 부끄럽다"(종합)
3
내일부터 유류세 인하폭 15→7%…ℓ당 휘발유 65원↑경유 46원↑
4
박혜자 전 국회의원, 한국교육학술정보원 원장에 취임
5
체중감량 '가르시니아'·눈건강 '루테인', 기능 인정수위↓
6
'귄 있고 게미진' 아름다운 전라도말 자랑대회 참가자 모집
7
[팩트체크] 82~88년생이 5·18 민주유공자?
8
'천사대교 개통' 이후 도로 곳곳 정체…주민·관광객 불편 가중
9
"빨리 걷는 습관 길러야 더 오래 산다"
10
정원, 그 길을 걷다
오피니언

'노무현 10주기'에 되돌아보는 지역주의 타파

우리나라 현대 정치사에서 굵직한 족적을 남긴 노무현 전 대통령이 서거한 지 올해...

경찰 비대화 우려 씻고 민주적 수사권 조정 속도내야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가 '경찰개혁의 성과와 과제'를 주제로...

수사권 조정, 검경 조직 아닌 국민 위한 것이어야

문무일 검찰총장이 16일 기자간담회를 갖고 검경 수사권 조정 법안이 민주적 원칙...

文정부 3년 차…민생·경제에서 체감성과 내야 한다

문재인 대통령이 국정 성과 창출에 강한 드라이브를 걸고 있다. 연이틀 청와대 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광주광역시 서구 금화로 278 (화정동, 407-8번지 국민생활관 202호)  |  대표전화 : 062-222-6800  |  팩스 : 062-222-6801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광주 아 00136  |  회장 : 서귀원  |  발행인 : 오영수·윤순오  |  편집인 : 신현호  |  방송국장 : 조찬천  |  등록일 : 2013. 5. 2
청소년보호책임자 : 신현호
Copyright © 2013 광주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