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경영인 소통·단합'…한농연·한여농 함평군연합회 합동 군 대회
상태바
'농업경영인 소통·단합'…한농연·한여농 함평군연합회 합동 군 대회
  • 김민선 기자
  • 승인 2019.04.07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평군은 지난 5일 문화체육센터에서 제27회 한국농업경영인(이하 한농연) 및 제9회 한국여성농업인(이하 한여농) 함평군연합회 합동 군 대회를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 한농연·한여농 함평군연합회 합동 군 대회

농업경영인의 소통과 단합을 위해 마련된 이번 대회에는 이윤행 군수, 정철희 군의회의장, 정임수 한농연 전남도연합회장, 김농선 한여농 전남도연합회장 등 내빈과 회원 500여 명이 참석해 함평농업의 재도약을 다짐했다.

행사는 임채문·김향희 양 단체 회장의 대회선언을 시작으로 시상 및 대회사, 쌀 품평회, 한반도 평화 기원 나비 날리기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고품질 쌀 품평회와 밥맛 경진대회에서는 전남에서 새로 육종한 새청무 등 전남 농산물의 우수성을 적극 홍보했다.

정임수 한농연 전남도연합회장은 "고품질 농업, 친환경 농업을 선도하고 있는 함평 농업 경영인들의 어깨가 그 어느 때보다 무겁다"며 "대한민국 농업의 미래는 전남에 있고, 전남농업의 미래는 함평에 있다는 생각으로 앞으로도 애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윤행 군수는 "농업은 단순한 1차 산업이 아닌 국가의 근간이자 민족의 생명줄"이라며 "농업과 농민이 살아야 군 전체가 발전한다는 신념으로 웃음과 활력이 넘치는 농촌, 농가에 소득이 돌아가는 농업을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