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예방 중심 구강관리 초등생 치과 진료비 지원
상태바
광주시, 예방 중심 구강관리 초등생 치과 진료비 지원
  • 김시원 기자
  • 승인 2021.01.12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치과주치의 시범사업 선정…초등학교 4학년 1만4천여명 대상
치과주치의
치과주치의

광주시는 보건복지부가 공모한 '2021년 아동치과주치의 건강보험 시범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광주시는 소득 수준별 구강 건강 편차가 심하고 아동 구강 치료율은 높으나 예방 목적의 치과 방문율은 낮은 실정을 개선하기 위해 공모사업을 신청, 최종 선정됐다.

올해 초등학교 4학년 전체 아동 1만4천400여명은 상반기부터 초등학교를 졸업할 때까지 3년간 정기적으로 치과의원의 관리를 받는다.

구강 서비스는 치아가 아플 때 치과에 방문해 치료 중심으로 진료가 이뤄졌다.

시범사업은 아동이 6개월마다 계약을 맺은 치과의원에서 구강 건강상태를 점검받고 구강보건 교육·치면세마, 불소도포 등 예방중심의 구강관리 서비스를 받게 된다.

재정은 전액 건강보험으로 연 10억씩 총 3년간 30억이 투입된다.

대상아동은 1회 3만8천300여원이 지원됨에 따라 아동치과주치의 서비스 이용 시 7천500여원의 본인 비용만 부담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