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광주시장 "구간 경계조정 내년 지방선거 이후 추진"
상태바
이용섭 광주시장 "구간 경계조정 내년 지방선거 이후 추진"
  • 연합뉴스
  • 승인 2021.10.18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점기 의원, 임시회서 논의 촉구
광주 자치구간 경계조정[연합뉴스 자료사진]
광주 자치구간 경계조정 [연합뉴스 자료사진]

지역 간 이해관계가 엇갈려 지지부진한 광주 자치구 간 경계조정이 내년 지방선거 이후 재추진된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18일 광주시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김점기 의원이 경계조정 추진을 촉구하자 "민선 8기가 시작되면 바로 논의하고 절차를 밟아야 한다"고 답했다.

이 시장은 "민선 7기 마무리하려 노력했지만, 최선이 아니라는 결론에 도달했다"며 "내년 지방선거가 있어 관련 지역 인사들의 동의가 어려운 시점이고 무리하게 추진하면 지역 내 분열과 갈등이 있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시장은 "2024년 총선 있는데, 이대로 가면 (광주 국회의원 수가) 1명이 줄어들 수 있다는 긴장감이 있어 (경계조정) 추진 동력이 있다"고 덧붙였다.

김 의원은 "정치 논리를 떠나 자치구 간 경계조정을 추진해야 한다는 점을 시민들에게 인식시키고 필요성을 홍보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광주시는 용역을 토대로 광산구 일부를 북구로 편입하는 경계 조정안을 마련했지만, 해당 자치구의 반발이 거세 논의가 중단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