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행복한 인권의 땅 전남' 실현…시행계획 본격 추진
상태바
전남도, '행복한 인권의 땅 전남' 실현…시행계획 본격 추진
  • 박성수 기자
  • 승인 2022.03.16 13: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도청 전경
전남도청 전경

전남도는 '누구나 안전하고 행복한 인권의 땅, 전남'을 실현하기 위한 2022년 인권보장 및 증진 시행계획을 세웠다고 16일 밝혔다.

지난해 5월 수립된 제2차 전남도 인권보장 및 증진 기본계획의 올해 시행계획이다.

시행계획은 ▲안전하고 건강한 전남 ▲누구나 행복한 전남 ▲함께 누리는 전남 ▲인권행정 실현을 위한 인권체계 강화 등 4대 정책목표 14개 추진 방향과 51개 세부 과제로 이뤄졌다.

주요 중점 추진사항으로 인권정책 평가체계 구축 및 사전 인권침해 예방을 위한 인권영향평가 시범운영 등이 포함됐다.

또 지역사회의 인권 친화적 인프라 구축, 사회적 약자의 인권보장, 인권가치를 존중하는 문화 확산, 소통 상생하는 인권 협력체계 구축 등 다양한 인권 수요를 반영한 지역 맞춤형 정책을 추진한다.

특히 지난해 신안 염전근로자와 관련, 인권침해 문제가 제기됨에 따라 신규 인권정책으로 염전근로자 인권침해 예방 및 보호 강화한다.

염전산업 근로환경 개선 관련 보조사업 추진, 도 인권 기본조례 개정 등에 나서기로 했다.

이와함께 인권정책 추진 시 유관기관과 인권단체 간 적극적인 의견교환과 상호교류를 확대해 소통을 강화할 계획이다.

전남도 관계자는 "인권 침해 사건은 사회적 문제로 주목받기 쉽고, 지역 이미지를 크게 악화하는 요인이 된다"며 "올해 시행계획을 적극 추진해 인권보장 체계 구축을 강화하고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인권공동체가 형성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