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 포토] 벌교생태공원의 발길
상태바
[픽 포토] 벌교생태공원의 발길
  • 연합뉴스
  • 승인 2022.04.22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2일 오후 전남 보성군 벌교생태공원에서 시민들이 습지를 둘러보고 있다.

습지는 갯벌로 이뤄진 연안습지와 호수ㆍ늪 등의 내륙습지로 구분되는데 보성·순천·고창·서천·신안 지역에 걸쳐있는 한국의 갯벌은 높은 생물다양성과 전 세계 주요 바닷새의 기착지로서 탁월한 가치를 인정받아 지난해 7월 유네스코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