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픽 함평] 오월의 하얀 눈꽃 이팝나무 '만개'
상태바
[픽 함평] 오월의 하얀 눈꽃 이팝나무 '만개'
  • 한형철 기자
  • 승인 2022.05.12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월 이팝나무에 하얀 눈꽃이 흐드러진다. 세상을 하얗게 만들 것처럼 켜켜이 핀다.

가지마다 눈처럼 밥처럼 소복이 쌓인다. 배고픈 마음 달래주는 이팝나무 꽃이다.

옛날 사람들은 이팝나무 꽃이 잘 피면 풍년이 들고 그렇지 못하면 흉년이 든다고 했다.

12일 전남 함평군 손불면 양재리 이팝나무 가지에 눈이 내린 듯 하얀 꽃들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함평 양재리 이팝나무는 지난 1988년 전라남도 기념물 제117호로 지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