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소리 장단 보유자' 조용안 전남도립국악단 예술감독 위촉
상태바
'판소리 장단 보유자' 조용안 전남도립국악단 예술감독 위촉
  • 백옥란 기자
  • 승인 2024.04.05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용안(오른쪽) 전남도립국악단 예술감독

전남도는 5일 제8대 전남도립국악단 예술감독으로 조용안 판소리 장단 보유자를 위촉했다.

조용안 신임 예술감독은 전북도 무형문화재 제9호 판소리 장단 보유자다.

전북도립국악원 관현악단장과 국립민속국악원 국악연주단 예술감독을 역임했다.

마당창극 '천한 맹인이 눈을 뜬다', '아나옛다. 배갈라라' 연출 등 다양한 공연을 통해 국악 대중화에 앞장섰다.

조용안 예술감독은 "전통과 현대를 아우르고, 장르와 공간을 넘어, 가·무·악이 어우러지는 공연으로 전통 국악을 대중화하고 관광자원화하겠다"고 밝혔다.

임기는 오는 9일부터 2026년 4월 8일까지 2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