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도국악원, 아동극 '내가 반장이 된다면' 초청공연
상태바
남도국악원, 아동극 '내가 반장이 된다면' 초청공연
  • 백옥란 기자
  • 승인 2024.04.19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리하나 초청공연 

국립남도국악원은 오는 20일 오후 3시 대극장 진악당에서 예술창작집단 '소리하나' 초청공연으로 아동극 '내가 반장이 된다면'을 선보인다.

소리하나는 전통문화 예술 활동을 바탕으로 다양한 국악 콘텐츠를 창의적으로 개발하기 위해 노력하는 단체다.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문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토끼, 용궁 구출 대작전', '고양이 캠핑장 – 아리아리 아라리요!' 등 다양한 작품 활동을 하고 있다.

'내가 반장이 된다면'은 전남 진도에 살고 있는 고양이가 관광객들로 더러워진 진도의 모습에 혼자 청소를 하지만 쉽지 않자, 동물 친구들에게 진도를 깨끗하게 지킬 반장을 뽑기로 하며 벌어지는 내용을 담고 있다.

사슴, 곰, 토끼, 고양이 등 다양한 동물들이 나와, 반장이 되어야 하는 이유를 말하며 저마다의 매력을 뽐낸다.

과연 어떤 동물이 반장이 될 것인지 남도국악원에서 함께 확인해 볼 수 공연은 무료이다.

공연 전후 진도읍사무소와 국악원, 오산초등학교(고군면) 거쳐 회동(신비의 바닷길) 등 국악원을 오가는 무료 셔틀버스를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