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년 차의 유혹에 빠져볼까"…보성다향대축제
상태바
"천년 차의 유혹에 빠져볼까"…보성다향대축제
  • 김민선 기자
  • 승인 2024.05.04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차만들기 체험
차만들기 체험

보성다향대축제가 '천년 차(茶)의 유혹, 보성의 프러포즈'라는 주제로 오는 7일까지 한국차문화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찻잎 따기, 차 만들기, 차 마시기 등 핵심 콘텐츠를 확장해 축제의 명품화와 브랜드 이미지 혁신에 중점을 두고 차문화 체험·전시·경연·판매·공연 등 79종의 프로그램이 펼쳐지고 있다.

축제 기간 상설 운영되는 보성군-하동군, 중국·일본 등의 국제관을 통해 나라별 명차를 각 나라의 방식에 따라 마셔보고 나라별 차 명인에게 설명을 들을 수 있다.

특히, 보성군 운영 부스에서는 양산항 가(家)에 이어온 이순신 장군차(떡차)를 시음해 볼 수 있다.

보성군은 보성과 관광객이 하나되는 축제를 구현하고자 녹색 의상 및 소품을 착용한 방문객에게 햇차, 새싹 볼펜 등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하는 '드레스코드 그린' 행사를 매일 진행한다.

차밭 피크닉
차밭 피크닉

한국차문화공원 일원 곳곳에는 쉬어 가기 좋은 디자인 그늘막(아트쉐이드), 쿠션 소파(빈백)가 구성돼 있으며, 남북측 차밭에 감성적인 촬영 공간이 만들어진다.

차의 향기가 그윽한 이곳에서 직접 차를 따고 덖은 차를 마실 수 있는 차 만들기 체험뿐만 아니라 행사장에서 구매한 차를 바로 먹을 수 있도록 다구 세트 무료 대여 서비스를 운영한다.

오후에는 잔디광장에서 '오후의 차밭(보성 그랜드 티파티)'도 열린다.

대규모 인원이 함께 다양한 방식으로 만든 보성차와 다식(디저트)을 맛보고 다채로운 공연과 이벤트를 즐길 수 있는 찻자리가 꾸며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