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기정 시장, 대통령실 찾아 광주 현안 건의
상태바
강기정 시장, 대통령실 찾아 광주 현안 건의
  • 지종선 기자
  • 승인 2024.05.25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지능 2단계 예타 면제‧평동 군훈련장 폐쇄 등 건의
5‧18정신 헌법전문수록 원포인트 개헌‧민생토론회 요청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강기정 광주시장은 지난 24일 용산 대통령실을 찾아 광주시 주요 현안에 대한 정부의 적극적인 협조와 조속한 민생토론회 개최를 요청했다.

강 시장은 이날 대통령실 정진석 비서실장, 성태윤 정책실장, 홍철호 정무수석, 김명연 정무1비서관을 차례로 만났다.

25일 광주시에 따르면 첨단산업 육성을 위한 인공지능 실증밸리 조성 사업(AI 2단계)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반도체 특화단지 조성 기반 마련을 위한 AI반도체 통합검증센터 구축을 건의했다.

또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복합쇼핑몰 입점 예정지 일대 교통인프라 신속 확충을 건의했다.

국립 현대미술관 광주관 건립, 광주 평동 군훈련장(포사격장) 폐쇄, 민‧군 통합공항 이전 추진 등 지역 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정부 차원의 노력과 지원을 요청했다.

5·18에 대한 역사적 평가는 물론 왜곡과 논란에서 자유로울 수 있게 법적 지위를 확보하는 2026년 지방선거와 동시에 5‧18정신 헌법전문 수록 원포인트 개헌에 정부가 힘을 실어 줄 것을 촉구했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대통령께서 평소 지역의 경쟁력이 곧 국가의 경쟁력이라고 말씀하셨듯 수도권 집중, 지방소멸이라는 지금의 국가질병을 치유하기 위해서는 수도권 일극구조를 깨고 지방의 도시 경쟁력을 키워야 한다"고 말했다.

강 시장은 이어 "광주시는 대통령께서 약속하신 대한민국 인공지능(AI) 대표도시, 복합쇼핑몰 유치, 도심 광주공항 이전 등 핵심 공약과 5‧18정신 헌법전문 수록 등 지역의 숙원사업이 추진력을 가질 수 있도록 대통령과 정부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면서 "대통령과 함께 광주의 민생과 현안을 논의할 수 있는 민생토론회를 조속한 시일 내 마련해 달라"고 제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