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 2019년 전남 대표축제 선정
상태바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 2019년 전남 대표축제 선정
  • 이석규 기자
  • 승인 2019.01.04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가 전남도 대표축제로 2년 연속 선정됐다.

이는 지난해에 이어 전남도 우수축제에서 대표축제로 2등급 상승해 4천만 원의 상사업비가 지원된다.

▲ 영광불갑산 상사화축제장

2001년부터 개최된 영광불갑산상사화축제는 세계 최대의 상사화군락지(약 330만㎡)인 영광 불갑산에서 2018년 9월 13일부터 19일까지 개최됐으며, 35만여 명의 관광객이 다녀간 대한민국 대표 가을 꽃 축제이다.

특히 야간프로그램 강화를 통한 체류형 관광수요 창출, 우회도로 개설·임시주차장 확장을 통한 교통난 해소로 관광객 만족도가 전반적으로 개선됐으며, 행사장안내·교통안내·행사운영 등 다양한 분야의 주민참여로 명실상부한 주민주도형 축제로 자리매김 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군 관계자는 “상사화축제가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었던 이유는 주민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지역주민이 만들어가는 축제로 자리를 잡아 장기적인 발전기반을 확보했기 때문이라며 “2019년에도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주민과 관광객이 함께 즐기는 축제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