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정원서 특별한 하룻밤을"…가든스테이 순천 '쉴랑게'
상태바
"국가정원서 특별한 하룻밤을"…가든스테이 순천 '쉴랑게'
  • 김민선 기자
  • 승인 2023.03.03 13: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0만평 정원에서 오직 100명만 즐기는 '쉴랑게'
10일부터 네이버, 야놀자, 인터파크 등서 예약
가든스테이 순천 '쉴랑게'
가든스테이 순천 '쉴랑게'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핵심 콘텐츠인 '가든스테이 순천, 쉴랑게'(이하 '가든스테이')가 오는 10일 숙박 예약 서비스를 앞두고 있다.

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조직위원회는 몸의 건강뿐만 아니라 마음까지 챙기는 웰니스 관광 트렌드에 맞춰 정원 체험상품인 '가든스테이'를 국내 최초로 선보인다고 3일 밝혔다.

가든스테이는 60만평 정원에서 하루, 오직 100명만 누릴 수 있는 관람·체험·숙박·가드닝을 결합한 체류형 프로그램으로 2023정원박람회가 열리는 4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운영된다.

'가든스테이' 예약을 하면 2023정원박람회 2일간 입장권을 제공한다.

'쉴랑게'는 Shi+Lange의 합성어로 쉿, 조용하게, 느긋하게 쉬고자 하는 마음을 담았다.

또한 '쉴랑게'는 실제 스칸디나비아나 독일의 언어를 반영해 표기나 표현도 세련된 정원문화와 자연을 한껏 즐기고자하는 가든스테이의 상징성을 반영했다.

2023정원박람회가 봄꽃 개화 시기에 맞춰 4월 1일에 개장하는 만큼 '가든스테이'도 봄꽃이 만개한 정원에서 첫 고객을 맞이할 예정이다.

가든스테이 순천 '쉴랑게'

동천 주변의 캐빈 사이사이에는 벚꽃이 만개하고, 캐빈 앞으로 튤립 12만개가 식재되며, 양귀비, 작약, 금낭화, 루피너스가 관람객을 맞이하게 된다.

또한 청보리와 4월의 메타세콰이어는 하늘과 맞닿아 청량한 정원 뷰를 선사할 계획이다.

한편, 국가정원 내 총 35동의 숙박시설인 '캐빈'은 전체가 삼나무로 지어져 은은한 향과 피톤치드가 가득하다.

전용 레스토랑에서는 20년 경력의 쉐프가 순천에서 자란 제철 식재료를 활용해 저녁 만찬과 조식 반상을 제공한다.

밤 8시 이후에는 야식 큐레이션 박스가 밤참으로 제공되며, 레인포레스트 인증 원두를 블랜딩한 커피와 음료가 무료로 제공된다.

이 외에도 자연, 환경, 웰니스 그리고 순천을 주제로 한 메디테이션형 체험프로그램과 주말이면 정원을 무대로 크고 작은 공연 프로그램이 다양하게 준비돼 있다.

'가든스테이' 첫 예약은 4월 한 달에 한한다.

꽃피는 4월에 여행 계획을 세우고 있는 분들이라면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와 '쉴랑게'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가든스테이'를 적극 활용해보길 권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