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대형 헬스장 업주 잠적…이용객들 고소 잇달아
상태바
광주 대형 헬스장 업주 잠적…이용객들 고소 잇달아
  • 연합뉴스 기자
  • 승인 2024.07.10 1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헬스장(사건과 관련없는 자료사진)
[연합뉴스TV 제공]

광주 광산경찰서는 10일 광주 광산구 쌍암동에서 대형 헬스장을 운영하는 A씨가 돌연 잠적해 금전적인 피해를 봤다는 내용의 고소장을 접수하고 수사에 착수했다.

고소인들은 A씨가 짧게는 월간, 길게는 연간 단위의 헬스장 이용권을 판매해놓고 환불이나 사전 예고 없이 운영을 중단해 회원들에게 손해를 끼쳤다고 주장한다.

강사, 관리인 등 직원들도 임금 체불 피해를 호소하고 있으며 일부는 근로기준법 위반 혐의로 경찰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해당 헬스장은 요가나 필라테스 강습생을 포함한 이용자 수가 800여 명에 이르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고소 사건 처리 절차에 따라 A씨를 피의자로 입건,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광산경찰서 관계자는 "고소장이 계속 접수되고 있어 피해 현황을 신속하게 파악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