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 백암산에 멸종위기 야생생물 '진노랑상사화' 개화
상태바
장성 백암산에 멸종위기 야생생물 '진노랑상사화' 개화
  • 김민선 기자
  • 승인 2023.07.22 1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노랑상사화 개화

내장산국립공원에 멸종위기 야생생물 Ⅱ급인 '진노랑상사화' 개화가 시작됐다.

내장산국립공원의 깃대종인 진노랑상사화는 이달 중순부터 8월 초까지 관찰이 가능한 한국 특산식물이다.

'상사화'라는 이름은 봄에 잎이 나왔다가 시든 뒤 여름에 꽃대가 올라오고 꽃을 피운다.

이 꽃과 잎이 서로 만나지 못한다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진노랑상사화의 서식지는 훼손을 예방하기 위해 특별보호구역으로 지정해 관리하고 있다.

전효숙 자원보전과장은 "진노랑상사화 이외에도 참나리, 은꿩의다리 등 다양한 여름 야생화를 관찰할 수 있다"며 "아름다운 야생화를 감상하기 위해 공원 자원 보호에 적극 참여해 주시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