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 콘텐츠 페스타'서 전남 개성만점 지역 매력 알린다
상태바
'로컬 콘텐츠 페스타'서 전남 개성만점 지역 매력 알린다
  • 김민선 기자
  • 승인 2023.07.31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컬 콘텐츠 페스타 개막
로컬 콘텐츠 페스타 개막

전남도가 경기, 부산 등 전국 18개 지자체가 참여하는 '2023 로컬 콘텐츠 페스타'에 홍보관을 운영, 지역의 독특한 개성만점의 콘텐츠를 선보여 관람객의 호평을 받고 있다.

31일 전남도에 따르면 8월 2일까지 순천만 생태문화교육원에서 열리는 '로컬 콘텐츠 페스타'에 종합홍보관, 남도장터홍보관, 고향사랑기부제홍보관을 설치해 지역의 매력을 알리고 있다.

종합홍보관에서는 전남도의 강점과 비전, 역점시책을 소개하고, 올해까지 2년간 이어지는 전남도 방문의 해를 비롯해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2023 김대중평화회의, 전국체육대회와 전국장애인체육대회, 국제농업박람회 등 5대 초대형 행사와 함께 지역 가치 창출가를 홍보하고 있다.

특히 지역 가치 창출가로는 목포지역 청년 정착을 지원하는 상생 브랜드 기업 ㈜공장공장, 순천기반 사회적 벤처기업 ㈜유익컴퍼니, 여수 지역관광 로컬 콘텐츠 기업 ㈜여수와, 나주의 복합문화공간 ㈜3917마중, 담양의 아트 슈즈(Art Shoes) 브랜드 뮤지움재희 등 대표적 지역 콘텐츠 기업이 참여했다.

전남의 신선한 농수축산물 종합쇼핑몰인 남도장터 홍보관에서는 영광 찰보리빵, 구례 산수유청, 완도 해조류 등 전남 50개 업체의 우수 제품을 전시·판매하고, 화순 커피농장 ‘두베이 커피플랫폼’ 이 참여해 전남에서 생산한 커피를 현장에서 선보인다.

고향사랑기부제홍보관에서는 광양, 구례, 고흥, 강진 등 주요 시군의 고향사랑기부제 답례품을 소개하고, 이미 38만 명이 가입해 화제가 된 '전남 사랑애(愛) 서포터즈' 홍보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로컬 콘텐츠 페스타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기업 등이 참여해 우수한 콘텐츠를 홍보함으로써 로컬 콘텐츠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지방자치TV 등이 공동 주관해 개최하고 있다.

올해 행사에는 전남을 비롯해 부산, 광주, 경기, 목포, 여수, 순천, 나주 등 18개 지자체가 참여했다.

행사장에서는 전시·홍보는 물론, 다양한 체험행사와 경품행사가 진행되며 입장객에게 소정의 쇼핑 할인쿠폰도 제공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