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여성가족재단 '광주여성 두홉길' 가족 프로그램 운영
상태바
광주여성가족재단 '광주여성 두홉길' 가족 프로그램 운영
  • 조미금 기자
  • 승인 2023.08.03 13: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등학교 4~6학년·양육자 대상…두홉길 여성 위인 만남 체험

광주의 초등학교 4학년 학생들은 광주 위인 14인에 대한 수업을 듣는다.

그 중 여성 위인은 단 1명, 광주의 여성들과 병자들을 위해 헌신적인 활동을 했던 서서평 선교사이다.

광주의 여성 위인은 서서평 선교사뿐일까?

광주여성가족재단은 여름방학을 맞아 광주여성 두홉길의 여성 위인과 여성근대교육, 여성독립운동을 기반으로 한 가족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광주여성 두홉길 여성 위인 만남 체험교실'을 오는 16일~18일 운영한다.

서서평 선교사와 김필례, 조아라, 박애순, 윤형숙 선생님 등 10인의 여성 위인들을 강연과 체험으로 만나볼 예정이다.

초등 4~6학년들은 인물카드를 활용한 참여형 수업과 실크스크린 기법을 활용한 에코백 만들기 프로그램을, 양육자들에게는 두홉길 주요 인물과 사건에 대한 강의를 각각 진행할 예정이다.

장소는 양림동 조아라기념관이며, 참가비는 무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