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C 직군탐색, 캠퍼스서 문화예술가 꿈 키워요
상태바
ACC 직군탐색, 캠퍼스서 문화예술가 꿈 키워요
  • 조미금 기자
  • 승인 2024.03.08 0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군탐색 산학과정 자료사진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이 개발한 직군탐색 산학과정이 2년 연속 전남대학교 교과목으로 개설됐다.

8일 국립아시아문화전당(ACC)에 따르면 문화예술 직군탐색 산학협력 교육과정이 올해 전남대 교양과목인 '문화예술 경영의 이해' 수업으로 운영된다.

ACC 교육과정이 전남대 교과목으로 선택돼 운영되는 것은 지난해 1,2학기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한국고용정보원 김중진 연구위원이 오는 26일 전남대 진리관에서 '문화예술 분야 직업세계 이해'란 주제로 강의를 펼친다.

강의는 지난해 학생들에게 많은 호응을 얻은 문화예술콘텐츠 분야 신 직업군을 선별해 유망 직업군의 현황과 전망을 알아보는 특강 형식으로 구성했다.

이어 오는 5월 21일까지 ▲공연 미디어 전문가(김준섭 칠곡문화재단 본부장) ▲문화유산 교육사(박지영 문화더하기 연구소 대표) ▲음악 비즈니스 산업 전문가(이준상 칠리뮤직코리아 대표) ▲문화예술후원매개전문가(김상미 (주)블루버드씨 대표이사) ▲아트 아키비스트(이지은 아키비스트) 등 분야별 현장전문가 강의가 총 6회 진행된다.

전남대 문화전문대학원 박지현 교수는 "ACC와 연계한 산학협력 교육과정이 학생들의 입소문과 긍정적인 후기 글을 통해 벌써 수강신청 인원을 훨씬 넘어섰다"면서 "최고 현장 전문가들의 생생한 강연이 학생들의 진로 선택에 많은 도움을 주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