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17.12.11 월 21:09
광주데일리뉴스
> 문화·생활 > 여행·축제
여름 휴가, 즐길거리 풍성한 목포서 알차게쉴섬 '사랑의 섬' 외달도의 해수풀장, 평화광장 '춤추는 바다분수'
'놀다가련다' 세계마당페스티벌, 두 마리 학이 날아오르는 '목포대교 야경'
김민선 기자  |  joajoa9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8.01  19:20:29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목포시가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피서지 등을 소개했다.

◇ 쉴섬 '사랑의 섬' 외달도

   
▲ 외달도 해수풀장

외달도는 목포에서 6㎞ 떨어진 섬으로 전체 해안선의 길이가 4.1㎞ 정도되며 목포항으로 들어가는 배의 관문으로 바다 풍경과 일몰이 아름답다.

오는 20일까지 개장하며 하루에 5회 순회선이 오간다.(배편 문의 061-244-0522)

시는 바닷물을 끌어와 바다 냄새를 맡으며 수영을 즐길 수 있는 해수풀장을 조성하고 어린이풀장, 성인풀장, 대형풀장, 수중모험 놀이기구, 바디슬라이더 등을 설치했다.

그늘막, 샤워장 등 다양한 시설도 설치돼 편리하게 물놀이를 즐길 수 있다.

외달도는 행정자치부로부터 '2017 휴가철 찾아가고 싶은 섬(쉴섬)'으로 선정돼 청정해역에서 힐링하려는 관광객의 방문이 이어지고 있다.

◇ 한 여름밤의 시원한 물줄기 '춤추는 바다분수'

   
▲ 춤추는 바다분수

여름밤 시원한 물줄기로 평화광장 밤바다를 밝히는 음악분수는 가로 138m, 세로 59.58m, 분수노즐 276개, 최대 고사높이 70m를 자랑한다.

고요하고 잔잔한 바다 한 가운데서 펼쳐지는 형형색색의 물기둥과 음악, 영상과 레이저가 조화를 이룬 멀티미디어 쇼가 무더위를 잊게 한다.

생일·프로프즈 등 축하 사연도 소개해 관람객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

공연은 화·수·목·일요일은 2회(저녁9시, 9시30분), 금·토요일은 3회(저녁 9시, 9시30분, 10시)이다.

바다분수 인근의 갓바위~평화구름다리 1.2km 구간은 ‘스토리가 있는 연인의 거리’로서 ‘LOVE GATE'에서 아름다운 추억을 만들 수 있다.

◇ '놀다가련다'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 세계마당페스티벌

올해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은 '놀다가련다'라는 슬로건으로 오는 3일부터 6일까지 목포차안다니는거리와 원도심 일대에서 펼쳐진다.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은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4년 연속 지역대표공연예술제에 선정됐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분위기를 조성하는 전국 14개 대표축제로도 선정되는 등 국내 정상급 축제다.

올해는 마당깊은집, DJ67, 시민야외극, 역사의 거리여행, 갱번마당놀이, 만인계 놀이 등이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미국, 태국, 캐나다, 몽골, 베트남, 코트디브아르, 볼리비아, 일본 등 해외 8개국 13개팀이 민속음악, 마임 등을 선보인다.

국내 공연도 마당극, 풍물, 탈춤, 퓨전국악, 마임, 춤, 인형극, 퍼포먼스 등 다양하다.

자세한 사항은 사무국(www.minaf.net, 061-243-9786)으로 문의하면 된다.

◇ 두 마리 학이 날아오르는 '목포대교 야경'

   
▲ 목포대교 야경

목포대교의 야경은 특별한 매력을 뽐낸다.

두 마리 학이 눈부신 자태를 뽐내며 날개 짓하는 목포대교, 바다 가운데 고즈넉하게 떠있는 고하도, 기암괴석의 유달산 등이 조화를 이루는 목포 앞바다의 바다 풍경은 묘한 운치를 전한다.

◇ 도심에서 즐기는 물놀이 ‘목포국제축구센터 물놀이장’

목포국제축구센터 하프돔에 도심에서 즐길 수 있는 실속형 물놀이 시설이 마련돼 오는 20일까지 운영한다.

성인·유소년·유아풀 등 연령별로 나뉘어져 있고 곰돌이 에어바운스, 에어슬라이드 등이 설치돼 있다.

햇빛 가림막과 풀장 주변의 인조 잔디 등 쾌적한 환경을 선사한다.

   
▲ 러브게이트

◇ '시티투어'로 항구의 도시 매력 한눈에

주간·야경 시티투어를 이용하면 관광명소, 문화유산 등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주간 시티투어는 연중 매일 1회 운영하며, 문화유산 해설사가 동행해 유달산, 근대역사관, 갓바위권 등 주요 관광지를 순회한다.

야간 시티투어는 4월부터 11월까지 매일 1회 저녁 9시30분 목포역에서 출발해 10시40분까지 운행한다.

빛의 거리→갓바위 문화타운→삼학도→신안비치호텔→춤추는 바다분수 등 황홀경을 연출하는 주요 관광지를 둘러본다.
 

김민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밴드 카카오스토리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포토뉴스
많이 본 기사
1
[영화 신세계] '조희팔과 적폐' 속고 속이는 게임…'꾼'
2
[영화 신세계] 블록버스터 '저스티스리그' vs 블랙코미디 '7호실'
3
[영화 신세계] 한국형 스릴러…'반드시 잡는다' vs '기억의 밤'
4
[영화 신세계] 겨울극장가, 한국·일본 애니메이션 대전
5
고건 "대통령제 고쳐서 써야…총선 석패율제 도입 필요"
6
마법처럼 붉게 물든 담양 메타세쿼이아랜드
7
화순식품단지에 '포프리' 친환경 식품 가공공장 착공
8
늦가을의 분홍빛 설렘 '애기동백'
9
서구, 명품 예비부부학교 운영
10
담양군 남면, '가사문학면'으로 명칭변경 추진
오피니언

되풀이되는 국회 예산심의 논란, 제도개선 필요하다

지난 6일 새벽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429조 원 규모의 새해 예산안 처리를 둘...

늘어나는 낚싯배 사고, 근본대책 세울 때다

인천 영흥도 해상에서 낚싯배가 급유선과 충돌해 뒤집히면서 많은 인명피해가 발생했...

막 내린 저금리시대, 이제 부채의존 체질 바꿀 때다

한국은행 기준금리가 0.25% 포인트(p) 인상됐다. 한은은 30일 금융통화위원...

청탁금지법 개정, 원래 취지는 흔들지 말아야

국민권익위원회가 27일 전원위원회를 열어 '부정청탁 및 금품 등 수수의 ...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광주광역시 서구 금화로 278 (화정동, 407-8번지 국민생활관 202호)  |  대표전화 : 062-222-6800  |  팩스 : 062-222-6801
정기간행물등록번호 : 광주 아 00136  |  회장 : 서귀원  |  발행인 : 오영수·윤순오  |  편집인 : 신현호  |  등록일 : 2013. 5. 2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순오
Copyright © 2013 광주데일리뉴스. All rights reserved.